납세자연맹, 변협 세무변호사회와 업무협약 …조세법률서비스 향상
납세자연맹, 변협 세무변호사회와 업무협약 …조세법률서비스 향상
  • 표성연 기자
  • 승인 2019.07.18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리더] 한국납세자연맹(회장 김선택)은 서울 강남구 대한변협회관에서 대한변협 세무변호사회(회장 백승재)와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왼쪽부터 세부변호사회 김민규 이사, 박병철 사무총장, 박종훈 부회장, 윤범준 법제이사, 백승준 회장, 납세자연맹 김선택 회장, 고성규 부회장, 정성부 사무처장 / 사진 = 한국납세자연맹
왼쪽부터 세부변호사회 김민규 이사, 박병철 사무총장, 박종훈 부회장, 윤범준 법제이사, 백승준 회장, 납세자연맹 김선택 회장, 고성규 부회장, 정성부 사무처장 / 사진 = 한국납세자연맹

이날 협약식에는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과 백승재 대한변협 세무변호사회 회장을 비롯한 양 기관 주요 임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에 따라 양 기관은 조세법학의 발전과 대국민 조세법률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관련법안 연구 및 입법제안 추진 ▲조세판례 연구 및 학술대회 개최 ▲조세법 자문 및 교육 추진 등을 공동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대한변협 세무변호사회 백승재 회장과 한국납세자연맹 김선택 회장 / 사진=한국납세자연맹
대한변협 세무변호사회 백승재 회장과 한국납세자연맹 김선택 회장 / 사진=한국납세자연맹

납세자연맹 김선택 회장은 “연맹은 납세자권리의 향상을 위한 이론적 바탕을 정립하기 위해 스웨덴 현지에 연구소를 설립하는 등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며 “이런 시점에서 법률적인 부분에 전문적인 협력이 더해진다면 한국의 납세자에게 큰 힘을 더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세무변호사회 백승재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세금과 관련한 합리적인 법안과 제도 등을 보다 전문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며 “무엇보다 납세자의 기본권을 지키는데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무변호사회는 대한변협이 변호사의 세무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2018년 2월 설립했다.

[로리더 표성연 기자 desk@lawleade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