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박종흔 변협 세무변호사회장 1인 시위 “양경숙 세무사법 개정안 폐기”
[현장] 박종흔 변협 세무변호사회장 1인 시위 “양경숙 세무사법 개정안 폐기”
  • 신종철 기자
  • 승인 2021.02.16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리더] 대한변호사협회 세무변호사회 박종흔 회장이 16일 오전 10시부터 국회 정문 앞에서 ‘위헌 악법 세무사법 개정안 철폐하라!’고 적힌 판넬을 들고 1인 시위를 진행했다.

16일 눈발이 날리는 가운데 박종흔 대한변협 세무변호사회장이 국회 앞에서 1인 시위

눈발이 날리는 가운데 1인 시위를 벌인 박종흔 변협 세무변호사회장은 "특히 변호사들의 세무대리업무를 제한하고 있는 양경숙 의원 발의안과 같은 위헌적인 세무사법 개정안은 폐기함이 마땅하다”고 주장했다.

국회 앞에서 1인 시위하는 박종흔 변협 세무변호사회장
국회 앞에서 1인 시위하는 박종흔 변협 세무변호사회장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br>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이 16일 국회 앞에서 1인 시위
16일 박종흔 변협 세무변호사회장이 1인 시위하는 현장에 온 윤범준 세무변호사회 사무총장

한편, 박종흔 회장이 1인 시위를 하는 장소에서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 인수위원회가 11시 30분부터 기자회견을 열고 ‘헌법재판소의 결정에 반하는 세무사법 개정안의 즉시 폐기를 촉구한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홍세욱 변협 노무변호사회장, 대한변협 특허변호사회 부회장 최재원 변호사,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윤범준 세무변호사회 사무총장

제51대 대한변협회장에는 이종엽 변호사가 당선됐다.

기자회견에는 대한변협 사무총장에 내정된 김대광 변호사, 홍세욱 대한변협 노무변호사회장, 윤범준 세무변호사회 사무총장, 변협 특허변호사회 부회장 최재원 변호사 등이 참여했다.

대한변협 특허변호사회 부회장 최재원 변호사,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홍세욱 변협 노무변호사회장, 윤범준 세무변호사회 사무총장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br>
대한변협 특허변호사회 부회장 최재원 변호사,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홍세욱 변협 노무변호사회장, 윤범준 세무변호사회 사무총장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종엽 대한변협 집행부에서 수석부협회장에 내정된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은 이종협 변협회장 당선인을 대행해 세무사법 개정 반대 성명을 발표했다.

제51대 대한변협 인수위원회 성명을 발표하는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와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대한변협 특허변호사회 부회장 최재원 변호사,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홍세욱 변협 노무변호사회장, 윤범준 세무변호사회 사무총장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br>
대한변협 특허변호사회 부회장 최재원 변호사, 대한변협 사무총장 내정 김대광 변호사, 대한변협 수석부협회장 내정 박종흔 세무변호사회장, 홍세욱 변협 노무변호사회장, 윤범준 세무변호사회 사무총장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로리더 신종철 기자 sky@lawleade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