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변호사회, 코르나19 종식에 대구 의사회와 간호사회에 성금 5000만원
서울변호사회, 코르나19 종식에 대구 의사회와 간호사회에 성금 5000만원
  • 김길환 기자
  • 승인 2020.03.06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리더]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박종우)는 6일 코로나19와 분투하고 있는 대구시의사회와 대구시간호사회를 위해 대구적십자사에 50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서울변호사회는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면서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특히 피해사례가 급증하고 있는 대구지역은 의료인력의 부족은 물론 마스크, 방호복 등 기본적인 의료장비마저 제대로 공급받지 못한 채 사투를 벌이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서울변회는 “기본적 인권을 옹호하고 사회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해 온 서울지방변호사회는 법률가로서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고 국민들과 고통을 분담한다는 의미에서 지난 3일 대구적십자사에 50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고 전했다.

서울변호사회는 “본 성금은 대구광역시의사회와 대구광역시간호사회를 사용처로 지정, 전달됐으며 앞으로 대구지역의 예방, 방역, 검사, 치료 등을 위해 사용될 것”이라며 “코로나19의 종식과 극복을 위해 앞으로도 국민들과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로리더 김길환 기자 desk@lawleade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