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인권국장 지낸 황희석 변호사, 황운하 검찰개혁 세미나 국민의례
법무부 인권국장 지낸 황희석 변호사, 황운하 검찰개혁 세미나 국민의례
  • 신종철 기자
  • 승인 2020.08.12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리더] 황운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12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검찰개혁과 관련해 ‘검찰 직접 수사 폐해와 개선방안’을 주제로 정책세미나를 개최했다.

좌측부터 황희석 변호사(열린민주당 최고위원), 황운하 국회의원,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정한중 한국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김경만 국회의원, 김병주 국회의원, 이연주 변호사(전 검사), 김규원 기자(한겨레21)
좌측부터 황희석 변호사(열린민주당 최고위원), 황운하 국회의원,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정한중 한국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김경만 국회의원, 김병주 국회의원, 이연주 변호사(전 검사), 김규원 기자(한겨레21)

이 자리에서 변호사로 법무부 인권국장을 지낸 황희석 열린민주당 최고위원이 ‘이른바 조국 사태 이후 검찰개혁의 방향과 과제’로 주제발표를 했다.

주제발표하는 황희석 변호사
주제발표하는 황희석 변호사
<br>국민의례하는 황희석 변호사(앞), 왼쪽이 좌장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br><br> 세미나에서 국민의례하는 황희석 변호사(우), 가운데는 좌장인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국민의례하는 황희석 변호사(앞), 왼쪽이 좌장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국민의례하는 황희석 변호사(앞), 왼쪽이 좌장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국민의례하는 황희석 변호사(앞), 왼쪽이 좌장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세미나는 김인회 인하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했다.

좌장 김인회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패널토론에는 정한중 한국외국어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검사 출신 이연주 변호사(법무법인 서화), 김규원 한겨레신문 기자가 참여했다.

세미나에서 황운하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세미나에서 황운하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로리더 신종철 기자 sky@lawleader.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