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장관, 법무부 간부들과 ‘인권교육 세미나’ 참석
추미애 장관, 법무부 간부들과 ‘인권교육 세미나’ 참석
  • 김길환 기자
  • 승인 2020.06.04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리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4일 법무부 정부과천청사에서 김누리 중앙대학교 독어독문학과 교수를 초빙해 ‘우리나라 인권교육의 근본적 개혁 : 독일 사례와 비교’이라는 주제로 열린 ‘제2회 인권교육 간부 세미나’에 참석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앞줄 오른쪽)이 4일 정부과천청사에서 개최된 「제2회 인권교육 간부 세미나」에서 김누리 중앙대 교수의 강연을 청취하고 있다. / 사진=법무부
추미애 법무부 장관(앞줄 오른쪽)이 4일 정부과천청사에서 개최된 「제2회 인권교육 간부 세미나」에서 김누리 중앙대 교수의 강연을 청취하고 있다. / 사진=법무부

추미애 장관은 이 자리에 고기영 차관 등 법무부 간부 및 디지털성범죄 대응 전담반(T/F)등과 함께 참석했다.

이번 세미나는 ‘엔(N)번방 사건’과 같은 디지털성범죄를 비롯해 혐오표현ㆍ증오범죄 등에 대한 근본적인 대책으로 인간의 존엄성을 존중하는 인권교육 강화를 고민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김누리 교수가 4일 정부과천청사에서 개최된 「제2회 인권교육 간부 세미나」에서 법무부 간부들을 대상으로 ‘디지털 공간에서의 아동·청소년 성착취 실태와 대책’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 사진=법무부
김누리 교수가 4일 정부과천청사에서 개최된 「제2회 인권교육 간부 세미나」에서 법무부 간부들을 대상으로 ‘디지털 공간에서의 아동·청소년 성착취 실태와 대책’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 사진=법무부

추미애 장관은 ‘존엄한 인간, 성숙한 민주주의자를 기르는 교육’ 이라는 주제로 한 강의를 경청하고, 인권교육의 강화를 위해 인권 주무부처로서 법무부가 할 일에 관해 참석자들과 논의했다.

[로리더 김길환 기자 desk@lawleade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