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중앙변호사회, 코로나 지역사회 피해지원 성금 1355만원 기탁
경기중앙변호사회, 코로나 지역사회 피해지원 성금 1355만원 기탁
  • 신혜정 기자
  • 승인 2020.04.02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리더]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회장 이정호)는 2일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회관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민들의 피해 지원을 위해 성금 1355만원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이순선)에 전달했다.

이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최은숙 사무처장이 경기중앙변호사회에 방문해 모금된 성금을 전달하는 기념식을 가졌다.

사진=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사진=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이번 성금 기탁은 관할 지역사회민 중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따뜻한 위로가 되고, 빠른 시일 내에 일상생활로 복귀하시길 기원하고자 모금했다. 모금한 성금은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지역사회 감염 예방 및 지역소외계층 지원 등에 사용된다.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는 앞서 3월 3일 대구지방변호사회를 통해 대구ㆍ경북 지역사회를 위로하고 코로나19 예방과 피해 극복을 위한 지원금 200만원을 기탁했고, 이정호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회장은 개인명으로 100만원을 별도 기부했다.

[로리더 신혜정 기자 shin@lawleade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